글의 풍경

김 수 진  개 인 전

KIM SU JIN

Solo Exhibition

글의 풍경

김 수 진  개 인 전

KIM SU JIN

Solo Exhibition

2019. 2. 20 (WED) — 2. 26 (TUE)

관람시간
10:00 a.m. – 06:00 p.m.

DONGDUK ART GALLERY

동덕 아트 갤러리

서울 종로구 우정국로 68
B1 / C전시실

전 시 풍 경 │ Beyond Exhibition

 

글의 풍경

김 수 진

산은 몸이 좋은 돌이다.

나는 몸이 좋은 사람이다. 좋은 몸으로 산을 오르고 도시를 걸으며 모필로 사생한다. 발로 북한산 풍경을 만나고 손으로 옛사람의 문장을 어루만지니 마음이 말을 건다.

붓은 먹의 일을 거들어 검은색을 내는데 다루는 사람의 온기와 애정에 따라서도 각기 다른 색을 나타낸다. 또 나는 몸의 덩어리 같은 돌에 어떤 형상을 닮은 글씨를 새기는 전각 작업을 한다. 돌을 손안에 쥐고 칼로 바느질 하듯 한 땀 한 땀 새겨가다 보면, 돌이 몸의 온기를 담아 따뜻해지고 칼의 말로 이야기가 엮어진다.

몸을 움직여 하는 작업은 풍경을 육화시킨 어떤 시대의 사유 방식을 엿볼 수 있다. 그래서 몸의 덩어리를 닮은 돌의 몸 같은 바위나 산을 소재로 삼아 수묵과 석채를 재료로 사용했다.

지금의 수묵은 그저 물로 풀어 쓰는 검정물감 같고, 산수 그림은 너무도 친근해 도리어 낯선 풍경화 같다. 하지만 내 몸과 섞인 수묵의 재료는 몸을 움직여 얻어진 신체성의 기운을 잘 받아준다. 돌가루의 재료는 여러 번 쌓아 올려 올려지면서 밑 색과의 단절을 잘 받아주는데 아교를 바르기 전에 천은 다 흘려버리지만 앞뒤로 여러 번 바르면서 구멍을 막은 바탕은 바탕으로의 준비를 끝낸다. 뒤에서 채색하고 앞에서 그리는 방식은 다시 재료끼리 소통한다. 겹쳐지면서 소통하는게 아니라 단절 시키면서 통섭한다.

사생과 수묵의 신체성을 좋아하는 나는 생각으로 그림을 더듬지 않는다. 거대한 돌산이 하늘과 땅의 일을 거들어 몸으로 다가 올 때 칼로 말을 부리는 것처럼 풍경도 붓의 말로 다가온다. 이때 그들과 만나는 내 몸은 재료가 되어 다시 몸이 좋은 사람으로 거듭난다.

돌의 몸-인수봉, 2019, 163×100cm, 천에 먹 채색

글의 풍경 1, 2018, 163×100cm, 천에 채색

글의 풍경 3, 2019, 163×100cm, 천에 먹 채색

글의 풍경-博涉, 2018, 50×50cm, 천에 채색

솔방울 장기를 두다, 2019, 138×49cm, 천에 먹 채색

글의 풍경-愼思, 2019, 50×50cm, 천에 먹 채색

글씨 바둑을 두다, 2019, 50×50cm, 천에 먹 채색

글의 풍경-겨울, 2018, 105×62cm, 천에 먹 채색

글씨 산수, 2018, 163×100cm, 천에 먹 채색

글의 풍경-여름, 2018, 105×62cm, 천에 먹 채색

장기판을 엮다, 2019, 53×90cm, 천에 채색

꽃장기를 두다, 2018, 50×50cm, 천에 먹채색

비봉 능선 1, 2019, 105×62cm, 천에 먹 채색

꽃바둑을 두다, 2018, 50×50cm, 천에 채색

글의 풍경-心淸安, 2019, 50×50cm, 천에 먹 채색

붉은 몸꽃1, 2019, 50×50cm, 천에 먹 채색

붉은 몸꽃 2, 2019, 99×98cm, 천에 먹 채색

구겨진 산수, 2019, 105×68cm, 천에 먹 채색

돌의 몸-원효봉, 2019, 105×68cm, 천에 먹 채색

비봉 능선 2, 2019, 83×29cm, 천에 먹 채색

의상 능선 1, 2019, 105×68cm, 천에 먹 채색

돌의 몸-칼바위, 2018, 101×52cm, 천에 채색

글을 엮다, 2019, 101×52cm, 천에 채색

똥별, 2018, 33.4×44cm, 천에 먹 채색

시리즈 작품 더 보기 │ VIEW MORE SERIES

무제, 2019, 50×50cm, 천에 먹 채색

구겨진 산수, 2018, 104×65cm, 천에 채색

글의 풍경-가을, 2018, 68×104cm, 천에 먹 채색

글의 풍경-바다, 2018, 50×50cm, 천에 채색

글의 풍경-봄, 2018, 68×104cm, 천에 먹 채색

Artist

김 수 진 / KIM SU JIN / 金 修 珍

2019
글의 풍경(동덕아트갤러리 초대, 서울)

2018
글을 지우고, 그림을 잇다.(사이아트 스페이스 초대, 서울)

2017
돌의 문장(사이아트 스페이스 초대, 서울)

2016
누구나 봄을 짊어지고 살아간다.(갤러리 한옥, 서울)

2014
돌의 몸, 필획의 맛(사이아트갤러리 초대, 서울)

2010
불가능한 풍경(사이아트 갤러리 초대, 서울)

2009
인사동 가는 길(공화랑 초대, 서울)

2007
운주사 가는 길(가나아트스페이스, 서울 )

2002
자연읽기(인사갤러리, 서울)

1999
김수진 개인전(공평아트센타, 서울)

2015
태생적 청록산수 예찬(갤러리 한옥, 서울)

2014
한국, 대만 미술 교류전(대만 의난현 정부 문화국, 대만)

2012
동덕여자대학교 예지관 개관기념전(동덕여자대학교 예지관, 서울)

2011
한국화 옛뜰에 서다(예술의 전당, 서울)

2010
미술 속 삶의 풍경(포항시립미술관, 포항)

2009
한국작가의 향기(중화 화랑, 도쿄)

2008
그림의대면 (소마미술관, 서울)

2007
북촌을 찾아서(북촌미술관, 서울)
국제아트엑스포(Matrade Exhibition/Convention Center, Kuala Lumpur)
백제의 향기 부여의 꿈(정림사지박물관,부여/ 북촌미술관,서울)

2005
가고픈 경기비경(경기도 박물관, 용인/ 제비울 미술관,과천)

2004
자연,수묵,그리고…(영은 미술관, 광주)
오늘의 필묵 그 기운의 환기전(공평아트센타, 서울)

2003
동양화 새천년(공평아트센터, 하나아트갤러리, 서울)

2002
‘NEW FACE’-Art지 선정(토탈미술관, 장흥)

대한민국 서예대전 특선, 입선(2008, 2006)
신사임당 서예대전 특선(2008)
경향미술대전 전각 특선(2006)
동아미술대전 전각 입선(2005, 2002)
중앙미술대전 입선(1998)

동덕여자대학교
육군사관학교
한성대학교
용인대학교